HOME > 뉴스 > 종합/뉴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 대통령, 스페인 일정 시작…공식환영식·국빈만찬 참석
코로나19 이후 스페인의 첫 국빈…“포괄적 미래지향적 관계로 발전을”
펠리페 국왕 “‘기생충’·BTS 등 한국 문화 스페인에서도 많은 인기”
 
문화예술TV21

펠리페 6세 스페인 국왕의 초청으로 스페인을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15일(현지시간) 오후 공식환영식 참석으로 공식 일정을 시작했다.

이번 방문은 코로나19 유행 이후 스페인이 접수하는 최초의 국빈 방문이다.

마드리드 궁에서 열린 공식환영식에는 펠리페 6세 국왕 내외와 스페인 정부 각료들이 참석, ▲국왕 내외와의 인사 ▲양국 국가 연주 ▲의장대 사열 ▲수행원과의 인사 교환 등으로 진행됐다.

▲ 스페인을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15일(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왕궁에서 열린 공식 환영식에 참석해 펠리페 6세 스페인 국왕과 함께 의장대 사열을 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이어 마드리드 시청을 방문한 문 대통령은 시민들이 하나로 뭉쳐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 있는 것을 평가하며, “상황이 조속히 개선돼 일상이 회복되고 양국 간 인적 교류도 활성화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방문 첫 날 마지막 일정으로 펠리페 6세 국왕 내외 주최 국빈만찬에 참석했다.

문 대통령은 국빈만찬 답사를 통해 “지난 70년간 양국이 정치, 경제, 사회, 문화 등 다방면에서 협력을 강화해왔다”며 “지난 2019년 10월 펠리페 국왕의 국빈 방한 시 합의한 4대 중점 협력 분야 성과를 바탕으로 이번 스페인 국빈방문을 통해 앞으로 양국 간 우호 협력 관계가 보건, 기후변화, 4차 산업혁명 등 범세계적 현안을 아우르는 포괄적 미래지향적 관계로 확대·발전해 나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또한 문 대통령은 펠리페 6세 국왕과 양국 관계, 문화·예술, 인적 교류 증진 방안 등 다양한 주제에 관해 진솔한 대화를 나누면서 20개월 만에 재회한 펠리페 국왕과의 우의와 신뢰를 더욱 돈독히 했다.

문 대통령은 스페인 음식, 축구 등이 한국에서 인기를 끌고 있으며 한국에 스페인이 이미 친숙한 나라라고 언급했다.

이에 펠리페 6세 국왕은 “최근 ‘기생충’, BTS 등 한국 문화가 스페인에서도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면서 “양국 간 인적·문화 교류가 앞으로도 활발히 이뤄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 소박한 것들로부터 찬란한 문화와 예술을 찾아서
☞ 여러분들의 지대한 관심과 사랑 부탁드립니다^^*
☞ Copyright ⓒ 문화예술TV21 www.mytv21.kr
☞ 상업적인 무단 및 재배포 금지 문화예술TV21
☜ 편집 보도책임자 김영재 mytv21@naver.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6/16 [14:33]  최종편집: ⓒ 문화예술TV21
 
최근 인기기사